Subscribe to Our Newslertter

© L-GALLERY All rights reserved. 

Address

B1. 75-1, Samcheong-ro, Jongno-gu, Seoul,  Republic of Korea

Gallery Open. Tue-Sun 12pm-8pm (Monday Closed)

E-mail. g.bybeck@gmail.comTel. +82-10-8244-2933

  • 블랙 인스 타 그램 아이콘
  • 블랙 페이스 북 아이콘

Moon Seung-Yeon Solo Exhibition 문승연 개인전

Forget Me Not : 물망초

7th - 20th June, 2019

Exhibition Information

   The big eyes of children that are about to fall in, the lovely animals that resemble them, Pastel tone landscapes in fairy tales, These are the parts that attract audiences who first meet the work of Artist, Moon Seung-yeon.

Even if we don't listen to the details, Moon’s work is starting to feel friendly. While thinking the meaning of existence, Moon also has been thinking about the way of delivering her message to audience so that it may not be too heavy. In her work, the meaning of existence means the object of being together. The object which gives us comfort and peace by sharing our feelings during our lives. Artist Moon has been expanding her work through the process of painting such objects.

Two important pillars that make up te world of her work are Time and Space. To Moon, Time and Space are considered physical devices for sharing and filling all beings together. Plus, it is also the way that connects reality and ideals, and is the device that enables emotional exchange, healing, and recovery between each other.

Sharing Time and Space is the process of sharing stories with each other. From this process, it develops the depth of relationship and seek each other’s meaning. One thing is that prior to finding the meaning of the space, first object she focused was the meaning of time. Because she thought that it is a little more comprehensive and specific to talk about the space, rather than the time. the time is clearer in the space.

   

   During the process, the meaning of the work began to change. As Moon’s view broadens, the importance of audience’s participation has also begun to differ. In her early works, the meaning of existence only expressed inside a frame of each work. The object in her work was the one of projection for comfort and empathy rather than interaction. It is now changed. Moon is trying to change the direction in which the audience can communicate with the work. The movement of the active self, which is felt from the inside, is also used as a factor that makes the audience more immersed in the exhibition.

Artist Moon Seung Yeon’s 4th solo exhibition <Mulmangcho: Forget me Not> will be the starting point of such change. It makes the work and audience to share the same time and space, not to be separate. It leads to relationship and exchange of emotions in an equal position. Starting with this coming exhibition, the work by Moon will no longer be viewed unilaterally. Being the object of sharing memories with the audience, this is what Artist Moon Weung Yeon wants in her work.

금방이라도 빠져버릴 것만 같은 아이들의 커다란 눈과 그들을 닮은 사랑스러운 동물들, 그리고 파스텔 톤의 예쁘고 아름다운 동화 속 풍경. 문승연 작가의 작품을 처음 만나는 관객들이 마음을 빼앗기는 부분이다. 자세한 설명을 듣지 않더라도 작가의 작품 세계가 금세 친근하게 느껴지기 시작한다. 작가는 그동안 존재의 의미에 대해 생각하면서도 그 시선이 관객들에게 너무 무겁지 않을 수 있게 전달될 수 있는 방식을 고민해왔다. 그녀의 작품 세계 속에서 존재의 의미란 함께 하는 대상을 의미한다. 살아가는 동안에 우리가 마음을 주고받으며 위로와 안식을 찾을 수 있게 해주는 대상들. 문승연 작가는 그런 존재들을 작품 속에 구현하는 과정을 통해 스스로의 작품 세계를 확장해 왔다.

 

문승연 작가의 작품 세계를 구성하는 중요한 두 축은 시간과 공간이다. 작가에게 있어 시간과 공간은 함께하는 모든 존재가 서로 나누고 채우기 위한 물리적 장치로 여겨진다. 현실과 이상을 이어줄 매개체, 그리고 상호 간의 감정적 교류 및 치유와 회복을 가능케 하는 장치이기도 하다. 시간과 공간을 함께 나눈다는 것은 곧 서로의 이야기를 주고받는 과정이며, 그 과정을 통해 관계의 깊이를 더하고 서로의 의미를 찾아가는 행위로 발전되는 것이다. 한 가지 주목할 만한 것은 문승연 작가가 공간의 의미를 찾는 일에 선행하여 먼저 주목한 것은 시간의 의미라는 것이다. 이는 시간과 달리 공간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이 조금 더 포괄적이고 거시적이며 구체적이라 여겨지기 때문이다. 시간은 공간 속에서 더욱 명확해지는 부분이 있다.

 

그 과정 속에서 작품에 투영하는 의미도 조금씩 변하기 시작했다. 작가의 세계관이 점차 넓어짐에 따라 각각의 작품에 대한 관객의 능동적 참여에 대한 중요성에도 차이가 생기기 시작한 것이다. 작가의 초창기 작품에서 존재의 의미는 작품의 틀 내부에서만 표현된 바 있다. 작품 속 객체는 상호 작용의 의미보다 위로와 공감을 위한 투영의 대상이었다. 달라진 부분이다. 이제 문승연 작가는 관객이 작품과 직접적인 소통을 할 수 있는 방향으로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작품 내부에서부터 느껴지는 능동적 자아의 전이 역시 관객 스스로 전시에 더욱 몰입하게 하는 요소로 활용된다.

 

문승연 작가의 네 번째 개인전 <물망초 : Forget Me Not>은 그런 변화의 시작점이라고 할 수 있다. 작품과 관객이 마주한 채로 서로 떨어져 있는 것이 아니라, 동일한 시간과 공간을 공유하도록 만든다. 서로가 동등한 위치에서 관계를 맺고 감정을 교류할 수 있는 방향으로 이끌어가는 것이다. 이번 전시를 시작으로 문승연 작가의 작품들은 이제 더 이상 일방적으로 바라봐지기만 하지는 않을 것이다. 관객들과 함께 기억을 나누어 가는 대상이 되는 것. 그것이 문승연 작가가 자신의 작품 속 세계에 바라는 마음이다.

평론가 조영준

Education

2007 Ecole Nationale Supérieure des Beaux-Art de Toulouse

Solo Exhibitions

2019 4th Exhibition (L-Gallery/Korea)

2019 Solo Exhibibiton “Warm life reasons” (Gallery Tom/Korea)

2017 3rd Exhibition “Nonlinear Time” (Art1 Gallery/korea)

2016 Solo Exhibition “STAY-2” (GongSang Gallery/korea)

2016 2nd Exhibition “STAY” (Space NAMU/korea)

2016 Solo Exhition Wonderful Life (Space NAMU/korea)

2015 Solo Exhibition “Stay Time” (92’Avenue Gallery/korea)

2014 1st Exhibition “Be with me” (Bluestone Gallery/korea)

 

Group Exhibitions

2019 Group Exhibition ‘SOSO sangjeom’ (L-gallery/Korea)

2019 Group Exhibition “Happy New Pig” (JK Blossom Gallery/Korea)

2018 100-100 Gift Exhibition (Mac Gallery/Korea)

2017 SPECIAL1326: Gift Exhibition (BNK Gallery/Korea)

2016 Christmas in fairy tale (Severance Art Space/Korea)

2016 A moving ART exhibition (Space NAMU/Korea)

2016 SPACE 1326. ‘SPECIAL 1326, 50-50 展’ (Space1326/Korea)

2016. Spce NAMU permanent exhibition (Space NAMU/korea)

2015 UGLYCON SEOUL 2015 (FIFTY FIFTY/Korea)

2015 Space NAMU Donation exhibition (Space NAMU/Korea)

2015 “EYES Exhibiton” (Gallery Bluestone/Korea)

Art Fair

2019 BAMA 2019(Busan Annual Market of Art) (Busan/Korea)

2019 Asia Contemporary Art Show (Conrad Hong Kong)

2018 Art Expo Malaysia (Kuala Lumpur/Malaysia)

2018 Art Gyeongju 2018 (Gyeongju/Korea)

2018 BAMA 2018(Busan Annual Market of Art) (Busan/Korea)

2018 Asia Contemporary Art Show (Conrad Hong Kong)

2017 Asia Contemporary Art Show (Conrad Hong Kong)

2017 Artrip House Art fair (Seoul/Korea)

2017 Asia Hotel Art Fair (AHAF 2017) (Inter Continental Hotel/Korea)

2017 Gyeongnam International Art Fair (CECO/Korea)

2016 KIAF (The 15th Korea International Art Fair)(Coex/Korea)

2016 SOAF (Seoul Open Art Fair)(Coex/Korea)

2016 Art Gyeongju (HICO/Korea)

2016 Busan International Gallery Art Fair (BAMA) (BEXCO/Korea)

2016 Hwarang Art Festival (COEX Convention Center/Korea)

2015 Seoul ArtShow (COEX Convention Center/Korea)

 

Collector

Hongkong. Malaysia, Tom&Toms(Korea), D-mare cosmetic surgery(Korea)

Jeon-ju Hotel(Korea). SpaceNAMU(Korea), Art1Gallery(Korea), V-art Gallery(Malaysia),

BlueStoneGallery(Korea), L-gallery(Korea), Gogung-dam Restaurant(Korea),

Lee,Jin-Hee announcer(Korea)

EXHIBITION ART WORK